HOME / 로그인 / 회원가입 / 마이페이지 / 사이트맵 / ENGLISH
 
 
 
 
 
Home > 고객센터 > 공지사항  
 
제목 [금융감독원-보도참고자료] 음주운전하면 받게되는 자동차보험 불이익 7가지
내용
[금융감독원-보도참고자료] 음주운전하면 받게되는 자동차보험 불이익 7가지

(사례1) 직장인 A씨는 음주운전을 하다가 행인이 크게 다친 사고를 냄. A씨는 자동차보험료 할증을 피하기 위해 다음해 자동차보험 갱신 시 아내 명의로 바꿔 가입했으나, 예상과는 다르게 굉장히 큰 폭으로 할증된 자동차보험료를 확인하고 명의 변경이소용없다는 것을 깨닫고 크게 후회함

(사례2) B씨는 회식 후 음주운전으로 사고를 냈고, 자동차보험을 통해 사고 피해자에 대한 보상을 진행하려 함. B씨는 보험회사 직원으로부터 보험처리를 위해서 본인이 직접 사고부담금 400만원을 부담해야 한다는 설명을 듣고 당혹스러웠음

(사례3) 함께 술자리를 가진 C씨와 친구는 서로 취한 상태였는데 친구가 자신의 차로 C씨를 데려다 주겠다고 함. C씨는 흔쾌히 동의하고 동승했는데 교통사고가 발생하여 크게 다침. 이로 인해 C씨는 친구의 자동차보험을 통해 보상받고자 했는데, 음주운전 동승자에게는 지급보험금이 크게 감액됨을 알고 음주운전을 말리지 않고 동승한 것에 대해 자책함

(사례4) 화물트럭을 이용해 사업을 하던 D씨는 음주 후 트럭을 몰다 다른 사람이 크게 다치는 사고를 냄. D씨는 음주사고는 자신의 차량파손에 대한 보험처리가 불가능하고, 평소 큰 사고를 대비하여 가입했던 법률비용지원금 특약의 보험금 지급도 불가능하여 거액의 형사합의금을 자비로 부담해야 한다는 사실을 알고 음주운전을 크게 후회함. 또한 생계를 위해 자주 차를 몰아야 하는 D씨는 향후 자동차보험 가입에도 큰 제한이 따를까 안절부절 못하고 있음

음주운전”이란 「도로교통법」이 정한 술에 취한 상태(혈중알코올농도 0.05% 이상)에서 운전하거나 음주측정에 불응하는 행위를 말합니다. 혈중알코올농도 0.05%란 평균적으로 소주 2잔(50ml), 양주 2잔(30ml), 포도주 2잔(120ml), 맥주 2잔(250ml) 정도를 마시고 1시간 정도가 지나 측정되는 수치입니다.
개인에 따라 음주로 인한 신체·심리적 영향이 훨씬 더 클 수 있기에 아무리 적은 양의 음주라도 절대 운전을 하면 안됩니다.


파일 파일1 : 음주운전하면 받게되는 자동차보험 불이익 7가지.pdf  (92)
등록일 2017-08-30 오후 4:20:57

       
  Total : 91 Record(s) , Page( 1/5 )
번호 제목 작성일 조회
91    車보험 가입 가능 여부 확인 '내 차보험 찾기' 서비스 개시 18-05-17 10
90    건설노임, 농촌노임, 산업별`직종별 통계임금 및 여명 데이타 업데이트 안내(2018년 1월 기준) 18-01-03 122
89    사업주 제공 교통수단 사고만 산재 인정한 산재보험법 조항 헌법불합치 결정 17-12-29 85
88   [한국소비자원 보도자료] 보험사들, 일방적 의료자문 근거로 한 보험금 지급 거절 안돼 17-12-26 115
87    '내보험찾아줌' 서비스가 본격적으로 운영 17-12-18 89
86    2017년 개정된 자동차 보험과 보상금 벌금 개정안에 대해 17-12-18 73
85    보험금 청구때 소비자도 직접 손해사정사 선임 가능 17-12-18 64
84    임플란트 치료과실로 인한 분쟁에서 병원 인수하면 이전 의사 과실도 책임져 17-12-18 37
83    2017년 하반기 건설부문 노임단가, 2017년 1분 농촌노임단가 자료업데이트 17-09-01 189
  [금융감독원-보도참고자료] 음주운전하면 받게되는 자동차보험 불이익 7가지 17-08-30 180
81    2015년도 고용형태별근로실태조사 보고서상 직종별, 성별, 경력별 소득적용 17-01-08 407
80    2017년 상반기 건설부문, 제조부문 노임단가, 2016년 3분 농촌노임단가 자료 업데이트 17-01-03 506
79    건설부문 노임단가, 농촌노임, 기대여명 통계자료 업데이트 16-09-01 685
78    [판례] 자동차사고로 산재보험처리후 자손보험금 보상받아야.... 16-08-05 568
77    고지의무 위반, 불이익은 피할 수 없는가? 16-08-04 358
76    [뉴스] 보험금의 과소지급 여전히 빈번 - 솜방망이 처벌이 문제.... 16-08-04 394
75   [이슈뉴스] 금감원 "약관대로" 보험사 "법대로"..수천억 자살보험금 전쟁 16-05-24 552
74    손해보험 및 생명보험회사 우편접수창구, 공시실, 보험금청구서 모음 16-05-17 466
73    [공지] 신경인성 방광 16-02-26 716
72    2016년 상반기 건설부문 및 제조부문 노임단가 업데이트 16-01-02 1278
 
[처음][이전] [1] 2 3 4 5 [다음] [마지막]
 
   
 
 
Copyright(C) by GOODPNS.COM All rights reserved.